‎1.지난주 모처럼 쉬는날인데 아내가 아픈성도 심방갔다 병원에도 데려다줘야 한다네요.

2.속으로만 약간 궁시렁하면서 도착했는데, 마침 그 집에 택배가 왔습니다.

3.열어보니 사진과 같은 갈비세트였는데, 그 성도네는 모두 채식만하는지라 교회에 헌물하셨습니다. 앗싸^^
...
4.지난주 예배마치고 모두 감사하며 맛있게 갈비를 먹었습니다.

5.저는 회개하는 맘으로 설겆이를 도왔습니다. 그리고 설연휴동안 카페는 문을 열지 않았고 엄청 추웠습니다.

6. 오늘 카페하수구가 얼어서 막혔는데, 고기기름때문이랍니다. 출장비 30만원 들었습니다.ㅜ

7.인간사 새옹지마! 시트콤같죠?하하 2012년 모두 행복하세요
Posted by heavymango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오랫만에 먹어보는 쵸코파이....
뒷면에 있는 광고 문구를 보면서 문득 떠오른 생각...^^


 대형교회들처럼 한 번에 큰 일을 할 수는 없지만,
 남북한 출신들이 따뜻한 정을 나누는 예배공동체를 꿈꾸는
"나는 평화나루교회입니다."
Posted by heavymango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래뵈도 내 전공은 선교학^^ 로잔언약5장ㅡ 우리는 인간 사회 어디서나 정의와 화해를 구현하시고 인간을 모든 종류의 압박에서 해방시키려는 하나님의 권념에 참여하여야 한다....구원의 메시지는 모든 종류의 소외와 압박과 차별에 대한 심판의 메시지를 내포한다...우리가 주장하는 구원은 우리의 개인적 그리고 사회적 책임을 총체적으로 수행하도록 우리를 변화시키는 것이어야 한다....공부가 지식에서 삶으로 이어지기를 소망하며...선거다음날 아침묵상^^

Posted by heavymango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1.10.27 13:24

    사진은 북한강의갔던 노량진교회 성도분들이 보내주신 애기옷과 생활용품들^^ 나눔에 감사드려요



오늘 kbs 한민족 방송 통일열차라는 프로그램의 통일사랑방 코너에서 저희 교회사역이 소개되었습니다.^^
방송바로듣기
Posted by heavymango

댓글을 달아 주세요

멋지게하고 가려했더니 라디오닷ㅜ
kbs한민족방송라디오 '통일열차' 녹음하러 지나가다 예쁜 아나운서보고 깜놀ㅋ
제가 본 아나운서는 누구일까요???

교회 사역도 알리고, 출연료도 준다니...ㅎㅎ 아내에게 인심 좀 써야 겠습니다.

Posted by heavymango

댓글을 달아 주세요


서하나 성도의 아들 효은(은효)
Posted by heavymango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아빠가 하겠다는 걸 굳이 지가 청소하겠다고 하는 구예윤양^^
Posted by heavymango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난 10월 2일 극동방송 '통일을 향하여' 프로그램에 출연하였습니다.^^ 평화나루교회 사역과 북한선교에 대한 인터뷰 방송입니다. 


방송듣기 클릭  

 


 

Posted by heavymango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1년 5월 개정한 정관입니다.


 

Posted by heavymango

댓글을 달아 주세요


통일은 남북한 사람들이 같이 사는 것이다.’ 북한 돕기나 통일을 위해 일하고 있는 사람들의 일치된 견해다. 대북 지원이나 남북한 체제 통합은 통일의 과정일 뿐이라는 것이다. 교회도 마찬가지다. 남한 교인뿐 아니라 북한 교인(탈북자)이 한 교회에서 함께 예배드리고, 섬기고, 교제할 때 진정한 통일 연습이 될 수 있는 것이다. 하지만 이게 말처럼 쉬운 게 아니다. 국내에 정착한 탈북자 2만여명 중 상당수가 교회에 연결돼 있지만 이들은 봉사나 선교의 대상이거나 따로 예배를 드리고 있는 게 현실이기 때문이다.

지난 10일 서울 신촌동 카페 라파스를 찾았다. 주택가에 위치한 이곳은 토요일 오후인데도 5∼6명의 청년들이 모여 담소를 나누고 있었다

라파스는 스페인어로 ‘평화’라는 뜻이다. 이름에 걸맞게 유기농에 공정무역커피를 쓴다. 수익금의 3분의 1은 유니세프와 열매나눔재단에, 3분의 1은 탈북자들을 위해 기부한다. 카페는 이 건물 지하에 있는 평화나루교회(구윤회 목사)가 운영하고 있다. ‘평화를 실어 나른다’는 뜻의 평화나루교회는 통일 후 북한 교회의 모델을 준비하고 있는 곳이다.

“남한 교회들이 탈북자들을 교육하거나 생활을 지원하는 사역은 잘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탈북자들은 교회 구성원이나 예배공동체 멤버가 아닌 구제나 선교의 대상으로 굳어져가고 있습니다. 만약 통일이 된다면 북한 교인들이 훨씬 많아질 텐데 지금의 모델로는 한계가 있을 수밖에 없는 거죠.”

전체기사 바로가기 클릭
Posted by heavymango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