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지난주 모처럼 쉬는날인데 아내가 아픈성도 심방갔다 병원에도 데려다줘야 한다네요.

2.속으로만 약간 궁시렁하면서 도착했는데, 마침 그 집에 택배가 왔습니다.

3.열어보니 사진과 같은 갈비세트였는데, 그 성도네는 모두 채식만하는지라 교회에 헌물하셨습니다. 앗싸^^
...
4.지난주 예배마치고 모두 감사하며 맛있게 갈비를 먹었습니다.

5.저는 회개하는 맘으로 설겆이를 도왔습니다. 그리고 설연휴동안 카페는 문을 열지 않았고 엄청 추웠습니다.

6. 오늘 카페하수구가 얼어서 막혔는데, 고기기름때문이랍니다. 출장비 30만원 들었습니다.ㅜ

7.인간사 새옹지마! 시트콤같죠?하하 2012년 모두 행복하세요
Posted by heavymango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