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례의 길을 함께 걷게 하소서
Let Us Walk the Pilgrim Way Together


기도의 방향성

이제 곧 한가위입니다. 실향민들과 새터민들이 고향에 대한 마음이 더욱 간절해지는 기간입니다. 또 수많은 사람들이 고향과 부모님을 찾아 귀향과 귀성을 하게 될 것입니다. 민족대이동입니다. 이런 때에 우리 그리스도인들이 분명하게 생각해야 할 것이 있습니다. 우리의 본향이 따로 있으며, 이 세상에서 우리는  나그네로 사는 존재라는 것입니다. 우리의 시민권은 하늘에 있습니다.


지금까지 PN4N이 북한과 열방을 위한 기도운동을 하는 가운데, 하나님께서는 기본에 충실할 것을 요구하시는 음성을 많이 들려주셨습니다. 그래서 "북한사랑"은 단지 북한선교의 상황이나 선교단체의 기도제목을 전달하는 것에 머무는 것이 아니라, 영적 갱신운동을 함께 벌이고 있는 것입니다. 어찌보면 상황을 위해서 기도하는 것보다 이것이 더욱 중요합니다. 하나님께서는 무한한 능력을 가지고 계시기 때문입니다. 진정한 회개가 가장 앞설 때 하나님께서 우리 민족과 열방을 위해 일하실 것입니다. 이번 달에도 주님을 향한 영적 순례의 길에서 승리하는 저와 여러분이 되길 소망해 봅니다.

PN4N




하늘의 시민권을 우리에게 허락하신 아버지 하나님(빌3:20). 추석을 맞이하여 허전함과 외로움을 느낄 실향민들과 새터민들을 긍휼히 여기시고, 아버지의 사랑을 그들 가운데 부어 주소서. 진정한 사랑을 나눌 형제 자매들을 더 많이 만나게 하시고, 하나님나라를 향한 순례의 길을 함께 걷게 하소서.


Father God, You have given us citizenship in heaven (Phil. 3:20).  Have compassion on the North Korean settlers in South Korea and others who have lost their homeland, who feel empty and lonely during the Chusok holiday, and pour out Your love in the midst of them.  Let them meet more brothers and sisters to share with in love, and let us walk the pilgrim way to God's Kingdom together.



10월 한달 동안에도 민족과 열방을 위해 기도하는 중보자들에게 회개의 영을 풍성하게 부어주셔서 영적 갱신을 이루게 하소서. 믿음의 선진들이 걸어갔던 선한 옛길을 찾게 하시고, 그 길에서 기쁨으로 주님과 동행하며 성결한 삶을 살게 하소서. 우리의 기도가 더욱 풍성해지는 10월이 되게 하소서.


During the month of October, pour out in abundance a spirit of repentance on the intercessors praying for Korea and the nations, to bring about spiritual renewal.  Let us find the good old path that the pioneers in the faith walked, and let us walk with You on that path with joy and live lives of holiness.  Let our prayers become more abundant this October.



PN4N 편집부 제공

Posted by heavymango

댓글을 달아 주세요

북한에도 교회가 있을까요?


물론입니다. 공식적으로 북한의 조선그리스도교연맹에서는 봉수교회와 칠골교회, 그리고 대략 500개정도의 가정교회가 있다고 합니다. 이를 토대로 추정하자면 봉수교회 500명정도 칠골교회 200명, 가정교회 10명*500=5000명....종합하면 약 6,000명 쯤 됩니다.(북한 공식자료를 보면 1만, 1만 2000천, 1만 4000정도라고 하는데....뭐 확인할 근거자료가 없으니까요...ㅠㅠ)

그런데 이 교회들이 진짜 교회인가에 대해서는 논란이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대표적인 보수기독단체들은  봉수, 칠골교회들은 가짜다. 출석교인들은 대남공작원이라고들 이야기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칠골교회 내부-2007년 방문시

사실 이 문제는 현재로서는 확인할 길이 없습니다. 주로 교회를 방문했던 남측사람들의 느낌에 따라 달라지는 것 같습니다. 뭐 주기도문을 제대로 못하는 것 같다. 성경구절을 잘 못 찾는다. 주변 눈치를 본다. 지시를 받는 것 같다. 설교가 너무 정치적이다.....반대로 눈을 감고 찬송가를 외워부르는 사람이 있다. 진실로 기도하는 것같이 보였다...등등

그러나 적어도 이 교회들이 남한에서 방문했을 때만 예배를 드리는 전시용은 아니라는 것은 맞는 것 같습니다. 매주 예배가 열린다는 뜻이지요....그러나 시간은 조금 애매합니다. 방문자들의 이야기를 들어보면 남쪽 사람들에게 맞춰서 시간이 조정되기도 하기 때문입니다.

남한 기준으로 보면 이들이 과연 신앙인들일까? 여기가 교회일까? 충분히 의심의 눈길을 보낼 수 있습니다.

남한의 진보진영에서는 기존의 조선그리스도교연맹과의 관계를 중심으로 통일,평화운동을 지속해 왔습니다. 따라서 지하교회의 존재에 대해서는 대체로 부정적이거나 알 수 없다라는 태도를 취합니다. 아마도 지하교회를 인정하게 되면, 조선그리스도교연맹과의 관계가 불편해 질 수 있기 때문이라고 생각합니다.  

반대로 보수기독진영에서는 앞서 언급한 대로 조그련은 어용단체로, 노동당의 통일전술이기에 인정할 수 없으며, 고통받고 핍박받는 지하교회를 지원해야 한다고 주장합니다. 여기서 지하교회가 과연 존재하는가?라는 질문을 할 수 있는데요....이것도 현재로서는 확인할 길이 없습니다. 우선 우리가 지하교회에 방문하여 직접 확인할 수 없고, 지하교회의 특성상 그 존재가 드러나면 당국의 제재로 존재자체가 위험에 빠질 수 있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방문자의 증언에 의존할 수 밖에 없습니다.

북한성도의 성경-모퉁이돌선교회

물론 방문자가 악의적으로 없는 것을 있다하거나 그 수를 부풀릴(지원을 더 받기 위하여) 가능성은 존재합니다. 그러나 여러 방문자들의 의견을 종합해 볼 때 북한 내 지하 신앙인들의 존재는 부정할 수 없어 보입니다. 한국전쟁이후 주민분류사업으로 인해 많은 기독인들이 핍박을 받기는 하였지만, 아직 그 세대가 전부 돌아가신 것은 아니고, 가족들 간에 신앙을 지키고 있다는 보고가 있기 때문입니다.  더욱이 1990년대 말 고난의 행군이후 단순히 식량을 구하기 위해 탈북하는 사람들이 늘어났고, 이들에게 복음을 전하는 단체들의 활동으로 인해 새롭게 복음을 듣고 돌아가는 사람들이 계속 생겨나고 있기에 어떤 형태로든 북한내 신앙인들의 존재는 인정해야 할 것입니다.

결론적으로 말하자면 "봉수, 칠골교회는 가짜다, 또는 지하교회는 없다"와 같은 소모적인 논쟁은 의미가 없다고 생각합니다. 그리스도의 사랑을 실천하는 일에 있어 방식은 다르지만 보수와 진보 모두 필요합니다. 이러한 노력들 모두 북한 복음화와 통일 이후 교회를 준비하는 일이기 때문입니다.

남북화해 대화, 인도적지원, 기독교교류 등을 위해 조선그리스도교연맹과의 관계도  필요합니다. 이유야 어찌되었든 그동안 심하게 부정적이었던 북한헌법상 종교,기독교관련 조항의 변화 등의 성과를 가져오기도 하였습니다. 또한  반세기 넘게 핍박받는 중에서도 믿음으로 신앙을 지킨 북한내 신앙인들에 대한 지원노력도 중요합니다. 대부분의 지하교인들이 북한 내에서도 소외계층이고, 도움의 손길이 절실히 필요한 분들이기 때문입니다.  

다만, 교회 내 진보와 보수는 늘 정치적으로 이용될 수 있음을 잊지 말았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자칫 잘못하다가는 그리스도의 사랑보다 정치권력에 휘둘려 그들의 입장을 대변하는 데 앞장설 수 있기 때문입니다.

정치적인 입장이 다르더라도 서로 비판하고, 부정하기 보다는 열린마음으로, 나와 다른 방식으로 하나님의 뜻, 또는 그리스도의 사랑을 나누고 있다고 이해하는 그리스도인들이었으면 좋겠습니다.

Posted by heavymango

댓글을 달아 주세요

순교자의 가족을 만났습니다!

이번 여행에서 북한에서 온 할머니를 만났습니다.
아버지가 목사님이셨고 공산당의 지시에 따르지 않고 신앙을 지키다
순교하셨고, 어머니도 고문을 받은 후유증으로 고생을 하시다 돌아
가셨다는 이야기를 들려주었습니다. 아버지가 들려주셨던 성경이야기를
손자 손녀들에게 들려주셨다는 할머니는 변하지 않는 하나님의 사랑을
끝없이 증거하셨습니다. 고단하고 힘겨운 삶이지만 감사함으로 북한에서
주님께 나아가는 순교자의 후손들이 오늘도 그 땅에 숨쉬고 있음에
감사하였습니다. 그들에게 하루속히 신앙의 자유가 주어지기를 소망합니다.

예수의 증인으로 살다 순교하기까지 주님을 향한 사랑을 표현한
믿음의 가족들이 북한 땅에 살아 있음을 우리로 알게 하시는 주님을
찬양합니다. 순교자의 피가 뿌려진 북한에 하루 속히 복음전파가
확장되게 하시고 이를 통해 북한 전역에 하나님의 교회와 백성들이
넘쳐나게 하옵소서. 지키시는 주님께서 저들을 보호하여 주시고
오늘 하나님의 나라와 의를 구하는 성도들의 모든 필요를 주님이
채워 주옵소서.
  모퉁이돌선교회 제공
Posted by heavymango

댓글을 달아 주세요

중보기도

 

*한반도에 사는 청소년들이 하나님의 시각으로 北과 南을 바라볼 수 있는 건강한 지도자들로 준비될 수 있도록 기도해야할 때입니다. 이 새로운 세대들은 통일된 한반도에서 중심 역할을 해야할 새로운 세대들입니다. 이 세대들은 한반도에서 있었던 한국전쟁, 냉전, 반공교육, 반미교육 등 이념 교육에서 자유로운 세대들이 될 것입니다. 지금까지 어른세대들이 北과 南을 바라보던 편협한 시각이 아니라, 새로운 동반자로 서로를 인정하는 새로운 세계관을 가질 수 있는 세대입니다.

 

1.北에 살고 있는 청소년들은 어려서부터 인본주의에 뿌리를 둔 김일성 주체사상 교육을 의무적으로 받고 자라납니다. 이들의 세계관 속에는 김일성, 김정일 부자 곧, 수령에 대해 신적으로 추앙하고 따라야 한다는 의식이 심겨져 있습니다. 수령을 따르지 못한다면 사회에서 도태될 것이라는 '수령론'이 가르쳐 지고 있습니다. 그러나 이들이 배우는 주체사상과 수령론은 이들의 부모세대들이 배우던 그것과 다를 수 있습니다. 21세기 들어서 北 내부로 새롭게 유입되고 있는 서양과 한국에서 온 외부 정보들 때문입니다. 이 청소년들에게는 당과 학교에서 가르쳐 주는 것 외에도 주로 장마당(북한식 반시장경제체제의 모델, 길거리시장)과 중국국경을 통해서 들어오는 전혀 다른 세계관을 동시에 접할 수 있는 더 많은 기회의 문이 열려 있습니다.

 

- 北 청소년들에게 예수 그리스도에 대한 소식이 전해지도록 기도합시다!

- 北 청소년들이 기독교 세계관을 가진 어른으로 자라날 수 있도록 기도합시다!

- 北 청소년들을 양육/훈련할 수 있는 양육/훈련자와 양육/훈련 프로그램들이 개발될 수 있도록 기도합시다!

 

2.한국에 입국 성공한 탈북 청소년들은 2009년 현재 약 1,200여 명이나 됩니다. 어린 시절 중국과 동남아를 거쳐 목숨을 건 여행을 하고 한국에 들어온 우리 친구들을 위한 기도와 양육이 절실한 때입니다. 이들은 한국이 북한을 이해하고 품을 수 있는지, 준비되었는지 그렇지 않은지를 가름할 수 있는 '시금석'과 같은 존재들입니다. 그러나 이들은 신문기사에 있는대로 제때에 학습하지 못한 뒤늦음, 떨어지는 기초학력, 가족의 불안정, 한국 친구들과의 부적응 문제 등으로 만만치 않은 적응기를 보내고 있습니다.

 

- 北에서 南에 온 청소년들을 위해 기도하고, 양육/훈련할 수 있는 겸손한 사역자들이 더 많이 일어날 수 있도록 해달라고 기도합시다!

- 北에서 온 친구들이 당면한 뒤쳐진 학업문제, 한국사회에 적응하는 일, 한국 친구들을 사귀는 일에 잘 해나가도록 기도합시다! 또한 이들의 가정환경들이 대부분 깨어지고 가슴 아픈 사연이 많은데, 이들의 내면을 건강하게 치료해 달라고 기도합시다!

 

3.한국 청소년들을 위해서 기도합시다!

- 한국 청소년들이 하나님의 관점으로 세상을 보며, 거룩한 예수 제자로 새롭게 일어나도록 기도합시다!

- 이들을 잘 양육/훈련할 수 있는 사람들이 일어나도록 기도합시다! 기독교 청소년 사역자들을 위해 기도합시다!

- 한국 청소년들이 한반도 전체에 대한 하나님의 관점을 깨닫고, 北과 南을 새롭게 이해하는 세대로 자라가도록 기도합시다!

 

예수전도단 북한선교연대 제공

Posted by heavymango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남북한 이산가족 상봉을 상시 정례화 하게 하시고, 이를 위해 남북 당국이 수준높은 지혜를 발휘하게 하소서.  
     
  2. 예수그리스도의 십자가의 보혈이 이번 상봉에 부어지게 하시며, 생 이별의 아픔이 치유되게 하소서.  
     
 
 유니프레이어닷컴 제공
Posted by heavymango

댓글을 달아 주세요

어제 유엔 안보리에서 핵무기 및 핵물질의 확산 방지와 핵실험 금지를 위한 유엔 회원국의 노력과 핵확산 금지조약(NPT) 강화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결의안을 표결에 부쳐 만장일치로 통과시켰네요

여기서 구체적인 국가들은 언급하지 않았지만....북한과 이란이 주요한 타겟이리라 짐작할 수 있습니다. 여기서 중요한 것은 그간 이란을 옹호하는 견해를 밝혀왔던 러시아가 제재에 동참할 의견을 보였다는 것인데요...이것은 아마도 미국이 최근 동유럽 MD계획을 철회한 데 따른 협조라고 여겨집니다.

앞서 유엔은 지난 6월 북한에 대한 재제안을 결의한 바 있는데요....이에 북한이 강하게 반발하였습니다.

북한 외무성 성명

6월 12일 미국의 사촉하에 유엔안전보장리사회가 끝내 우리의 2차핵시험을 걸고 반공화국

《제재결의》를 채택하였다. 이것은 우리를 무장해제시키고 경제적으로 질식시켜 우리 인민이 선택한 사상과 제도를 허물어보려는 미국주도하의 국제적압박공세의 또 하나의 추악한 산물이다. 미국과 일본은 이《결의》로도 모자라《위조화페》요,《마약밀매》요하는 허구들을 조작해내여 각기 우리 나라에 대한 단독《제재》를 더 가하기 위한 비렬한 음모까지 꾸미고있다. 미국은 저들의 반공화국압살책동에 유엔안전보장리사회를 더욱 깊숙이 끌어들임으로써 조선반도에 일찌기 있어보지 못한 첨예한 대결국면을 조성하였다. 이 대결은 한 주권국가의 합법적인 위성발사권리를 부정해나선 미국과 그에 추종한 유엔안전보장리사회의 불법무도한 강권행위에 의하여 발단되였다. 미국이 조작해낸 유엔안전보장리사회의 4월 14일부《의장성명》에는 아무런 국제법적근거도 없으며 오직 제도를 달리하는 나라에 대한 적의와 거부감, 작은 나라는 큰 나라에 순종해야 한다는 오만과 전횡만이 깔려있다.

 

우리 나라는 작지만 정치사상강국, 군사강국이다. 미국의 강권행위가 용납된다면 우리 공화국은 남들이 다 하는 위성발사 를 다시는 할수 없게 되며 우주리용권리를 영원히 빼앗기게 된다. 우리의 2차핵시험은 이러한 미국의 적대행위에 대처하여 단행된 그 어떤 국제법에도 저촉되지 않는 자위적조치이다. 오늘의 이 대결은 본질에 있어서 평화와 안전에 관한 문제이기전에 우리 공화국의 자주권과 존엄에 관한 문제이며 조미대결이다. 자주와 평등을 떠나서 진정한 평화란 있을수 없다.

누구든 우리의 처지에 놓이게 된다면 핵보유가 결코 우리가 원한것이 아니라 우리에 대한 미국의 적대시정책과 핵위협으로 인한 불가피한 길이였음을 알고도 남을것이다. 이제와서 핵포기란 절대로, 철두철미 있을수 없는 일로 되였으며 우리의 핵무기보유를 누가 인정하는가 마는가 하는것은 우리에게 상관이 없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은 위임에 의하여 유엔안전보장리사회《결의 1874호》를 단호히 규탄배격하며 미국과의 전면대결이 시작된 현 단계에서 민족의 존엄과 나라의 자주권을 지키기 위하여 다음과 같은 대응조치를 취한다는것을 선언한다.

 

첫째, 새로 추출되는 플루토니움전량을 무기화한다. 현재 페연료봉은 총량의 3분의 1이상이 재처리되였다.

둘째, 우라니움농축작업에 착수한다. 자체의 경수로건설이 결정된데 따라 핵연료보장을 위한 우라니움농축 기술개발이 성과적으로 진행되여 시험단계에 들어섰다.

셋째, 미국과 그 추종세력이 봉쇄를 시도하는 경우 전쟁행위로 간주하고 단호히 군사적으로 대응한다.

미국을 비롯한 적대세력들이 제아무리 고립봉쇄하려고 하여도 당당한 핵보유국인 우리 공화국은 끄떡도 하지 않는다.《제재》에는 보복으로,《대결》에는 전면대결로 단호히 맞서나가는것이 우리의 선군사상에 기초한 대응방식이다.

 

주체98(2009)년 6월 13일 평양


미국을 비롯한 국제사회의 대북제재가 지속되자 9월 북한은 자신들의 우라늄 농축이 성공적으로 진행돼 마무리 단계에 들어섰으며 폐연료봉 재처리도 마무리 단계이고 추출한 플루토늄을 무기화하고 있다며 공세를 강화하고 있습니다.

제가 볼 때 북한은 강경한 협박전술과 함께 우라늄 농축과 핵무기라는 카드를 통해 미국과의 직접대화를 통한 ‘통 큰’ 거래를 준비하고 있는 모습입니다. 계속된 강경한 어조 속에서도 한편으로는 대화로 풀 수도 있다는 여지를 남겨 놓고 있기 때문입니다.

오바마 정부는 북한 뿐 아니라 이란이라는 민감한 사안을 동시에 다루어야 하는데....앞으로 미국이 북한과 이란 핵문제를 어떻게 풀 것인지...과연 북한과의 ‘통 큰’ 거래가 이루어질지 지켜볼 일이라 하겠습니다.(개인적으로는 북미 간의 대화를 통한 평화적 해결을 기도하고 있습니다.)

Posted by heavymango

댓글을 달아 주세요


파워벨트를 일으키소서
Raise Up the Power Belt

 

 

대외관계


AP통신은 미국이 중국에 북한 급변대책을 논의하자고 요청했다가 거절당했다고 보도 했다. 이는 두 가지 점에서 주목을 끈다. 첫째 미국이 북한 급변사태를 언제 벌어질지 모를 ‘임박한 위기’로 보고 있다는 점을 확인시켜 준다. 중국에 가장 민감한 북한 문제는 핵(核)이 아니라 체제안정이다. 중국 자신과 국경을 접하고 있으면서, 동북아에서 미(美)·일(日) 영향력 확대를 막아주는 방파제 역할을 해주는 게 바로 북한이기 때문이다. 미국이 중국의 그런 입장을 잘 알고 있으면서도, ‘북한 급변사태’에 대해 논의하자고 요청했다는 사실은 그만큼 상황을 급박하게 인식하고 있다는 얘기가 된다.


둘째, 북한 급변사태라는 돌발상황이 발생할 경우, 그 불안정성을 최소화하기 필수적인 미·중 간의 협력은 용이하지 않을 것이란 점이다. 미국이 스타인버그 국무부 부장관이라는 공식채널을 통해 문제를 제기했음에도 불구하고, 중국이 ‘거절’ 의사를 밝혔다는 점은 북한 급변사태에 대한 중국의 관점이 미국의 그것과 공통분모를 찾을 수 없다는 분명한 의사표현으로 볼 수 있다.


연합뉴스 2009. 8. 3.




북한의 급변 사태 발생 가능성이 어느 때보다 높아졌음을 주장하는 목소리들이 힘을 얻고 있습니다. 강대국 미국과 중국에 의해서 한반도의 미래가 좌지우지 되지 않도록 주님의 손으로 한민족을 보호하소서. 가장 선한 손길로 북한에 파워벨트(Power-Belt)를 일으키시고, 그들을 통해 북한을 회복시키소서.


Many voices are claiming that the possibilities of sudden change in North Korea are higher than ever.  Lord, protect the Korean people with Your hand so that the future of the Korean peninsula is not determined by powerful nations like the United States and China.  Raise up the power belt in North Korea as good helping hands, and restore North Korea through them.


모든 민족과 나라를 친히 경영하시는 주님의 다스림을 이 땅 가운데 선포합니다. 미국과 중국, 러시아와 일본, 한국과 북한이 가장 선한 방법으로 핵문제와 동북아 평화문제, 한반도 통일의 문제에 협력할 수 있도록 주님의 모략을 더하여 주소서.


We proclaim in this land Your sovereignty ruling over every people and nation.  Give Your strategies for the United States, China, Russia, Japan, South Korea, and North Korea to cooperate in the best ways over the nuclear problem, peace in Northeast Asia, and the unification of the Korean peninsula.


PN4N 편집부 제공

Posted by heavymango

댓글을 달아 주세요

기독교북한선교회는 접경지역의 복음사역은 물론이고 남한 내의 통일세대 양성을 위해, 사단법인을 설립하고 대학(원)생 논문공모, 통일문화 페스티발, 신학대학 강좌운영 등의 프로그램을 계획, 실행하고 있습니다. 이를 통해 남한의 젊은이들이 복음통일의 주역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기도합시다.


기독교북한선교회 제공

Posted by heavymango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하나님을 사랑하고 이웃을 사랑하라고 하신 말씀에 순종하며 살아갈 수 있도록 도와주소서.  
     
  2. 우리의 가장 큰 이웃이며, 동시에 원수와도 같은 북한을 사랑할 수 있도록 도와주시고, 그 땅에 평화가 속히  
  오도록 인도하소서.  
     
 
기독교통일학회 멘사토크
 
유니프레이어닷컴 제공
Posted by heavymango

댓글을 달아 주세요

성경배달이 계속되도록

"지난 주에 여러분들이 함께 기도해 주셨던 성경이 무사히
배달되어 성도들에게 모두 배분이 되었습니다. 함께 기도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앞으로 계속 성경배달이 활발하게 이루어지도록
기도해 주십시오."
담당한 일꾼의 고백입니다.
오늘도 여전히 성경을 요청하는 성도들의 간절한 소식들이 들려옵니다.
애써서 배달하는 성경이 그야말로 강물에 흙 한 줌 던지는 것 같은 상황입니다.
이렇게 배달되는 성경배달이 오병이어의 큰 역사를 이룰 수 있도록 계속해
기도해 주십시오.

너희는 가만히 있어 내가 행하는 일들을 보라고 하시는 주님, 오늘도 전능하신
하나님이 크고 놀라운 일들을 성경배달가운데 행하심을 찬양합니다.
주님이 행하시는 일들을 찬양하고 높이니 영광을 받으신 주님께서 오늘도
성경이 북한과 중국에 배달되어 하나님의 말씀이 그 땅에 진리의 강물로
덮이고 흐르게 하옵소서.
모퉁이돌선교회 제공
Posted by heavymango

댓글을 달아 주세요